※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자가격리 40대, 술 사오라며 투신소동

해외에서 입국해 호텔에서 자가격리를 하던 40대 남성이 술을 사 오라며
수십분 동안 투신 소동을 벌이다 경찰에게 제지됐습니다.

40대 A 씨는 지난 23일 밤 11시 쯤 부산 중구의 한 호텔에서 무단으로
객실을 이탈하려다 경찰에 제지당하자 난간에 매달려 술을 사오지 않으면
뛰어내리겠다고 난동을 부리다 경찰에 의해 제지당했습니다.

최한솔 기자
  • 최한솔 기자
  • choi@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