을살리기운동본부 발족

최근 유통업계에서 중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의 갑을 관계에 대한 문제가 잇따라 제기되는 가운데 을살리기부산본부가 공식 발족하고 활동에 들어갔습니다.

부산의 중소상공인협회와 정치, 시민단체 관계자들은 을살리기본부 발족 기자회견을 통해 불공정 사례 피해 신고센터를 설치하고 시민 서명운동을 벌이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허남식 시장의 공약인 중소유통 전담부서를 부산시에 만들 것을 지속적으로 요구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길재섭 기자
  • 길재섭 기자
  • jskil@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