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센스리더 등)를 이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보기

[건강365]-머리카락 ‘우수수’ 계절 탓 아닌 ‘탈모’

조회수1.01K의견0

{앵커:
날씨가 건조해지면서머리카락이 부쩍 많이 빠지는 분들이 있습니다.
전에 없던 증상들이 보이면 단순한 계절 탓이 아닐 수도 있겠죠.
오늘은 ‘탈모’에 대한 정보 준비했습니다. }

{리포트}

요즘 낙엽이 지듯 우수수 떨어지는 머리카락에 놀란 분들 많으시죠.

건조한 날씨와 호르몬 변화 때문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증상이 내 얘기 같다면 단순한 계절 탓이 아닙니다.
================================

{류병직 서울피부과 원장 / 서울대 의대, 동아대병원 피부과 외래교수)

{[자가진단법]은 크게 두 가지가 있는데요.

하나는 머리카락이 [빠지는 개수]입니다.

하루에 [100개] 이상 머리카락이 빠진다든지 또는
[베개]에서 [머리카락]이 몇 개 [발견]되면 [탈모가 진행]되는 것입니다.

두 번째로는 머리카락이 [가늘어지는] 것인데요.

머리가 죽어요. [숨이 죽는다고] 하죠.

이런 것이 [탈모]의 [자가진단법]입니다. }
================================

탈모는 남녀노소 모두의 고민거리입니다.

실제로 병원을 환자 두 명 중 한 명은 30대 이하!

여성 환자도 꾸준히 늘고 있습니다.
================================

{[20대, 30대]에서도 [탈모]가 발생하는데요.

그것은 원인이 [지루두피염]이 심해서 [이른 나이]에 탈모가 진행됩니다.

지루두피염이라는 것은 [머리 속]에 [염증]이 생기면서 [각질],
또는 [뾰루지]가 생기는데 심하면 [진물]도 납니다.

이런 것을 방치하면 [어린 나이]에 머리카락이 [빠지게] 됩니다. }
================================

탈모는 초기에 잡아야 합니다.

남성형 탈모는 한번 시작되면 계속 진행되는 데다,
젊은 층도 모발이 점점 가늘어지다 빠른 속도로 나빠지기 쉽습니다.
================================

{류병직 / 피부과 전문의 }

{수퍼: [탈모 치료]는 크게 두 가지가 있는데요.

첫 번째는 [먹는 약]이고요.

두 번째는 메조테라피라는 [주사]를 [머리에] 직접 놓는 겁니다.

[먹는 약]은 남녀에게는 [혈액순환제]를 사용하고요.

[남자]에게는 [전립선비대증을 예방]하는 약을 투약함으로써 [머리카락이 나게] 할 수 있습니다.

메조테라피라는 것은 [혈액순환제]와 [영양제]를 [두피]에 [직접 주입]함으로써
영양이 풍부해서 [머리카락이 잘 자라게] 하는 발모 치료입니다. }
=================

샴푸는 언제 하는 게 좋을까요?

두피에 쌓인 먼지와 노폐물을 씻어내려면 저녁에 감는 게 좋습니다.

대신 두피가 습하지 않게 잘 말려줘야 합니다. 건강365였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