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건강365]환절기 비염, 면역력 강화가 관건!

{앵커:
오락가락 날씨에 건조한 대기! 요즘 비염 환자들은 콧물 코 막힘에 여간 힘든 게 아니죠.
그렇다고 코 증상만 치료하면 금방 또 재발하는데요. 비염을 근본적으로 치료하려면
면역력 강화가 관건입니다. 건강365입니다.}

{리포트}

일교차가 10도 이상 벌어집니다.

하루에 두 계절이 공존하는 것 같은데요.

비염을 앓고 있는 이 환자는 줄줄 흐르는 콧물과 발작적 재채기 탓에 여간 괴로운 것이 아닙니다.

환절기만 되면 정말 고역인데요.
=========

{장복선 한의사 (코호한의원 원장, 상지대 한의과, 대한한방안이비인후피부과학회 정회원)}

{일반적으로 [알레르기 비염]은 [온도] 변화나 [공기] 변화 등의 [외부 환경 변화]에
코 안 점막이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키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요즘과 같이 날씨가 [쌀쌀]해지면서 아침 저녁의 [일교차]가 커지고 [건조]해질 때에는
코 안 점막의 알레르기 반응이 심해지기 때문에 [콧물 재채기]가 더 심해집니다.

그리고 이 시기에는 감기에도 잘 걸리므로 [감기]가 잘 [낫지 않고] 다시 [비염]으로 연결되기도 합니다.}

==============

각종 바이러스와 세균 등에 대해 건강상태를 유지할 수 있게끔 대응하는 능력 면역력! 내 몸의 방패입니다.

면역력은 질병과 싸우는 과정에서 조금씩 습득되는데요.

항생제의 오남용은 오히려 독이 됩니다.
=================

{보통 비염을 [코 안 문제]로만 보시고 코의 [증상 치료만] 반복하시다가 [포기]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한방]에서는 우리 [몸을] 부분으로 쪼개어 보지 않고 [서로 밀접하게 연결]되어 있다고 보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단순히 코 안의 문제가 아닌, [코]를 [관장]하는 [호흡기] 면역력, 또한
인체 [면역의 70%]를 담당하는 [장] 면역력이 약해져서 비염이 왔다고 보기 때문에
[호흡기] 면역력과 [장 면역력]을 [향상]시켜 줍니다.

그리고 환자분의 [오장육부 중 약한 부위]를 치료해 증상 완화 뿐만 아니라
[좀더 건강한 코]를 만드는 데 중점을 두고 있습니다.}

============

몸이 따뜻해야 면역체계도 제대로 작동합니다. 우리 몸은 적정체온인 36.5~37도 사이일 때 가장 건강한데요.

노인과 어린이, 만성질환자 같이 면역력이 약한 분들은 환절기 건강관리에 더 신경써야 합니다.
==============

{장복선 한의사 (코호한의원 원장, 상지대 한의과, 대한한방안이비인후피부과학회 정회원)}

{특히 호흡기 면역력과 장 면역력을 위해서는 [차가운 물]을 마시는 습관을
[따뜻한 물]로만 바꿔주시면 되는데요.

아이들 같은 경우 찬물 마시는 것에 익숙해진 경우, 습관을 바꿔주기 쉽지 않기 때문에
[처음 습관]을 들일 때부터 찬물보다는 [상온의 물]을 주시는 것이 코 건강에 도움이 됩니다.

그리고 [면역력]에 있어 제일 중요한 것은 무엇보다 [건강한 식습관]이므로
다양한 [제철음식]을 챙겨드시고 일교차가 큰 시기인 만큼 [외투]를 준비하셔서 [체온 유지]에 신경을 써주시고요.

간단한 [스트레칭]으로 목과 어깨를 풀어주시는 것이 [코] 주변의 [기혈순환]에도 도움이 됩니다.}

===============

쌀쌀한 요즘, 보약이 되는 가을 차 한 잔 마셔보는 건 어떠세요?

비염에는 칡차가, 감기 예방엔 생강차나 계피차가 좋은데요.

계절을 많이 타고 몸이 찬 사람일수록 효과적이라고 하네요. 건강365였습니다.

박정은 구성작가
  • 박정은 구성작가
  • jep@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