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그룹
※ 화면낭독기(센스리더 등)를 이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보기

지역 현안, ‘원로가 묻고 정치가 답하다’

조회수2.88K의견0

{앵커:가덕신공항과 부울경 행정통합과 같은 부산 현안에 대해 지역의 경제계,
학계 원로와 정치인이 끝장토론을 벌였습니다.

부산 미래에 대한 원로들의 혜안을 엿볼 수 있는 유튜브 생방송 토론회에는
앞으로 부산시장 후보들도 잇따라 출연할 예정입니다.

김성기 기자입니다.}

{리포트}

부산 경제계와 학계를 대표하는 원로 5명이 스튜디오에 모였습니다.

가덕신공항과 부울경 행정통합,인구 감소 등 지역 현안에 대해 끝장토론을 벌이기 위해섭니다.

상대는 부산 여당의 선장인 박재호 시당위원장!

시간에 구애 받지 않고,속시원한 얘기를 듣기 위해 유튜브 생방송 스트리밍 서비스를 택했습니다.

가덕신공항 건설과 2030세계엑스포 유치 등 추락하는 부산 경제를 살리기 위한
원로들의 다양한 아이디어가 쏟아졌습니다.

{서의택/학교법인 동명문화학원 이사장/”낙동강 하구를 매립해서 새로운 첨단산업단지를 유치해
젊은이들에게 일자리를 창출해주는 방안도 있을 것입니다.”}

국민의 걱정거리를 덜어주는 정치가 아니라,지금은 오히려 국민이 정치를 걱정하고 있다는 쓴소리도 나왔습니다.

{신봉웅/안경회계법인 회장/”정치에 대한 실망감으로 국민이 앓고있는 이 현실을
정치적 우울,’정치 블루’라고 부르고 싶어요.”}

속도를 내고 있는 부울경 행정통합에 대해 원로들은,안정적인 추진을 위해 선 법제화를 요구했습니다.

{강병중/넥센타이어 회장/”같은 뜻(부울경 행정통합)을 가진 시도지사가 합의를 해놨는데,
또 선거에서 바뀔때에는 또 유야무야되기 때문에 (법제화가 필요합니다.)”}

보궐선거 원인 제공에 대해 다시 한번 사과한 박재호 위원장은,
책임지는 정치로 시민들께 보답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박재호/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위원장/”이번에는 책임질 수 있는 지도자,누구든 ‘내가 소신껏한다,
안되면 다음에 그만두면 되지’할 정도의 (인물이 필요합니다.)”}

KNN유튜브 채널을 통해 첫 선을 보인 ‘부산의 현안,원로가 묻고 정치가 답하다’는
앞으로 시장후보들을 잇따라 초청해 끝장토론을 이어갈 계획입니다.
KNN김성기입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