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초대형 심해 돗돔 또 낙찰

110kg 짜리 초대형 심해 돗돔이 또 잡혀 210만원에 낙찰됐습니다.

부산공동어시장은 지난 13일 부산 앞바다에서 외끌이 어선이
잡은 돗돔 1마리가 210만원에 팔렸다고 밝혔습니다.

이 돗돔은 몸길이가 175㎝에 무게 110㎏으로 지난 11일에도
비슷한 크기의 초대형 심해 돗돔이 팔리기도 했습니다.

11월에 연달아 두번이나 초대형 심해 돗돔이 위판된 것은 대단히 이례적인 일입니다.

추종탁 기자
  • 추종탁 기자
  • chuta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