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맞이 시민의 종 타종도 비대면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새해맞이 부산 시민의 종 타종행사도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됩니다.
매년 부산 용두산공원에서 진행된 타종행사는, 올해는 식전공연을 취소하고 타종식에 중점을 두고 진행됩니다.
부산시는 새해맞이 카운트다운 영상과 타종 장면 등을 미리 찍어뒀다가 행사 당일 공중파 방송 프로그램으로 송출합니다.
사전 녹화는 방역수칙을 준수해 타종자 간 접촉 없이 개별적으로 이뤄집니다.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