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여름 야외 신발의 변신

(앵커)
여름이 성큼 성큼 다가오면 의상뿐 아니라 신발도 화려해지고 있습니다.

올 여름 야외용 신발의 특징은 외양과 기능성이라는 두마리 토끼를 잡고 있습니다.

여름 신발들의 변신,송준우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여름철 야외용 신발, 이른바 아웃도어슈즈가 갈수록 진화하고 있습니다.

부산의 한 대표 야외용 신발 전문업체에서는 운동화와 슬리퍼가 결합된 '이퀴녹스'라는 새로운 제품을 내놨습니다.

보기엔 운동화지만, 자세히 보면 스포츠의류에 쓰이던 특수 천을 이용해 슬리퍼만큼 물빠짐이 좋습니다.

(윤경호/트렉스타 디자인센터 부장)

백화점 신발 판매장에서도 과거의 단순한 슬리퍼는 진열대 뒤로 밀리고 있습니다.

시원한 고무소재의 신발도,여러가지 문양이 들어가면서 화려하게 변신했습니다.

모양은 슬리퍼지만,하이힐처럼 굽이 있는 슬리퍼도 눈에 띕니다.

여기에 굽이 없는 이른바 플랫슈즈도 땀과 물빠짐이 좋은 소재로 변신을 거듭합니다.

(이용식/백화점 야외용신발 매니저)

폭염과 장대비로 상징되는 올 여름.

산과 바다에서 모두 편한,야외용 여름 신발들의 화려한 변신이 눈길을 사로잡고 있습니다.

KNN 송준우입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