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경남도, 도시재생사업 첫 공공임대주택 230가구 공급

경남도는 도시재생사업 최초로 공공입대주택 230가구를 공급한다고 밝혔습니다

2025년까지 밀양시 삼문동 100가구,양산시 삼호동 100가구,하동군 동광마을 30가구를 공급할 예정입니다.

공공입대주택 공급 대상지는 지난해 국토교통부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에 선정된 바 있습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