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아이 날씨

요란스런 장맛비가 지나고 오늘 다시 찜통더위가 기승을 부렸습니다.
후텁지근하고 무더운 날씨로 불쾌감이 높은 하루였는데요.
합천과 밀양을 포함한 경남일부지역에는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상태입니다.
지금 바람도 강하게 부는 곳이 많은데요.
특히 통영은 강풍주의보가 발효됐습니다.
밤사이에도 강풍에 대비하셔야겠습니다.

내일은 더 극심한 더위가 이어지겠는데요. 부산 28도, 합천과 밀양 33도까지 오를 전망입니다. 이 무더위 속 일부 내륙지역은 오후 한 때 갑작스런 비가 오는 곳도 있겠습니다.

이 시각, 구름영상입니다. 지금 한반도에 많은 구름이 지나고 있는데요. 내일도 고기압 가장자리에 들면서 가끔 많은 구름이 지날 전망입니다.
아침에는 안개가 짙게 끼는 곳도 있어서 교통안전에 유의하셔야겠습니다.

다음은 주간날씨입니다.
이번주는 중반까지 낮더위가 기승을 부리겠는데요. 갑자기 더워진만큼 건강관리 잘 하셔야겠습니다. 후반부터는 조금씩 더위가 누그러지면서 주말쯤 또 한차례 장맛비 가능성이 있습니다.

다음은 전국날씨입니다.
내일 중부지방 흐리고 비가 오는 곳이 있겠고요. 전국적인 무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강릉과 대구 34도까지 올라 폭염이 예상됩니다.

서부경남권, 일부지역 오후 한때 갑작스런 소나기 오는 곳이 있겠고요. 모든 지역 30도를 웃돌아 무덥겠습니다.

함안과 창녕도 한낮으로 33도까지 오르는 무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최고 2.5m로 특히 동쪽해상에서 높게 일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날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