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업원이 휴대폰 100여대 훔쳐 달아나

경남 창원시 합성동의 한 휴대폰 판매점에서 휴대폰 100여대를 도난당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경찰은 매장 CCTV를 통해 지난 9일 밤 10시쯤, 종업원 20살 이모 씨 등 2명이 휴대폰을 가방에 담아 도주하는 장면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피해 금액을 파악하는 한편 이 군 등 2명의 행방을 쫒고 있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