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배터리 100% 충전, 휴대전화 수명 준다"

(앵커)
휴대전화를 충전할 때 100% 충전이 되더라도 계속 충전기에 꽂아두시는 분들 많으시죠.

이렇게 휴대전화를 100%로 충전하는 것이 배터리 수명을 단축시킨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습니다.

(리포트)
일상 생활에서 가장 많은 시간을 함께하는 전자제품은 바로 휴대 전화죠

최근 스마트폰 사용이 보편화 되면서 사용 빈도는 더욱 높아졌는데요.

그렇다보니 시간만 나면 휴대 전화를 충전할 곳을 찾게 됩니다.

이러한 가운데, 휴대전화를 100%로 충전하고 완전 방전 상태까지 사용하는 습관이 배터리 수명에 좋지 않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미국의 IT 전문 블로그인 기즈모도는 빈번한 휴대전화 완전충전과 완전 방전은 배터리의 수명을 단축시킬 수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과거에 사용되던 니켈카드뮴전지는 "완전 방전 후 완전 충전"하는 방식이 효과가 있었지만, 최신 스마트폰에 사용되는 리튬이온전지는 수시로 충전을 해주는 것이 훨씬 효과적"이라고 블로그는 설명했습니다.

배터리가 100% 충전된 후에도 계속 충전기에 연결해두는 것은 배터리의 수명을 단축시키므로 가급적 피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이상적인 배터리 사용은 충전율이 40에서 80% 사이라며 조언했습니다.

방전은 한 달에 한 번 정도가 적당합니다.

배터리 수명을 길게 유지하기 위해서는 휴대전화 온도를 15도 정도로 차갑게 하는 것이 좋다고 블로그는 강조했습니다.

이와함께, 평균 기온이 높아지면 배터리 최대 용량도 줄어든다며 발열이 심한 무선충전기는 사용하지 않는 편이 좋다고 조언했습니다.

KNN 인사이드 서나경 입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