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모델링 공사 중 벽면 붕괴, 1명 사망

오늘 오후 2시 반쯤 경남 진주시 경상대학교의 한 화장실에서 리모델링 공사를 하던 50살 이모 씨가 갑자기 무너져내린 벽면에 깔려 숨졌습니다.

이 씨와 함께 작업을 하던 53살 김모 씨는 벽에 구멍을 뚫는 작업을 하다 벽면 전체가 무너져 내렸다고 경찰에 진술했습니다.

경찰은 병원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