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뉴스아이 날씨 1월17일(일요일)

내일 새벽부터 경남 서부내륙에는 많은 눈이 내리겠습니다.
거창과 함양에는 대설예비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최고 8cm정도의 눈이 내려 쌓이겠고,
그밖의 서부 내륙에도 5cm의 눈이 내리겠습니다. 이들 지역에 계신 분들은 눈에 대한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겠습니다.

내일도 영하권의 강추위가 기승을 부리겠는데요, 낮에는 평년 기온을 회복하면서 일시적으로
추위가 주춤하겠습니다. 다만, 낮을 기해서 부산을 비롯한 남해안 곳곳으로 강풍주의보가 발효되겠습니다.
찬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체감 기온을 끌어내리니까요, 내일 출근길 따듯한 옷차림 하시기 바랍니다.

눈은 중부와 서해안을 시작으로 내륙으로 확대되겠는데요, 이들지역에는 대설특보도 발효되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내륙을 중심으로 오늘보다 낮게 출발하면서 강추위가 기승을 부리겠습니다.

낮 기온은 오늘보다 4,5도가량 높아서 한 낮엔 추위가 일시적으로 누그러지겠습니다.
낮 최고 창원과 밀양 7도, 거제 8도가 예상됩니다.

부산과 양산도 낮 최고 8도, 김해 7도로 평년 기온을 되찾겠지만 해가 진 뒤에는 급격히 추워지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중부 먼바다를 중심으로 풍랑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최고 5m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내일 오후부터는 기온이 뚝 떨어지면서 화요일에는 더욱 추워지겠습니다.
다행히 이번 추위는 오래가지는 않겠는데요, 중반부터는 기온이 오르겠고요
목요일에는 한차례 비 소식도 들어있습니다.

조문경 리포터
  • 조문경 리포터
  • choregina@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