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센스리더 등)를 이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보기

부산 음식점에서 가스누출 추정 화재…2명 다쳐

조회수307의견0

어제(17일) 오후 4시쯤 부산 우동의 한 중국음식점에서 가스누출로 추정되는 폭발과 함께
불이 났습니다.

이 사고로 50대 음식점 주인이 2도 화상을 입고 근처를 지나던 행인이 놀라 넘어져 다쳤습니다.

소방당국은 가게 출입문 옆에 설치된 고정식 LPG 저장용기에 가스를 충전하는 과정에서 가스가 누출돼
가게 안에 켜져 있던 석유 난로가 폭발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