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항라머리검독수리 등 맹금류 대거 서식

동양 최대 철새도래지인 낙동강 하구에서, 희귀새인 항라머리검독수리를 포함해
다양한 맹금류의 서식이 확인됐습니다.

낙동강유역환경청은 지난 한 해 실시한 모니터링에서, 매와 항라머리검독수리 등
멸종위기야생생물 13종을 포함해 모두 15종의 맹금류가 발견됐다고 밝혔습니다.

낙동강청은 최상위 포식자인 맹금류가 많이 산다는 건 낙동강 하구의 생태계가 건강하고,
보호 가치가 높다는 것을 뜻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