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이마트*신세계백화점 건축 허가

김해시가 이마트와 신세계백화점을 포함한 김해여객터미널 복합개발사업의 건축 계획을 허가했습니다.

김해시는 신세계측이 지난 2일 제출한 김해여객터미널과 판매시설 건축 계획서를 검토한 결과 법과 제도적으로 흠이 없어 허가를 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시는 판매시설에 대해서 영업 개시 전에 전통시장상인회와 상생 협약을 마무리해야 한다는 전제 조건을 달았습니다.

건축 허가에 반발하고 있는 전통상인회측은 조만간 이사회를 열어 상생 협약의 전제 조건을 받아들일지 아니면 반대 투쟁을 계속할 지를 결정할 계획입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