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항 원도심 종합개발 구상 마련

부산시가 자성대부두를 중심으로 북항 일원 원도심에 대한 종합개발구상안 마련에 착수합니다.

박근혜 대통령이 지난 22일 북항재개발 1단계사업 현장을 방문해,2단계 사업의 조기 추진에 대해 긍정적인 입장을 밝힌 것에 대한 후속조치입니다.

부산시는 이달 중 부산발전연구원과 공동 연구팀을 구성해 북항 일원 원도심 종합개발구상안 수립 연구에 착수해 연말까지 최종 종합개발구상안을 마련할 계획입니다.

김성기 기자
  • 김성기 기자
  • skkim@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