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초량지하차도 참사’ 동구 부구청장 영장 청구

지난해 폭우 때 3명이 숨진 부산 초량지하차도 침수 사고와
관련해 부산지검이 부산 동구 A 부구청장에 대해서
구속 영장을 청구했습니다.

A 부구청장은 사고 당시 휴가 중이었던 구청장을 대신해 재난 대응 업무를 총괄했습니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동구청 안전관리 부서 6급 팀장을 구속했고
이와 관련해 공무원노조는 하위직에만 책임을 전가하는 행위라며 반발했습니다.

김건형 기자
  • 김건형 기자
  • kgh@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