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뉴스아이 날씨 2월 24일 (수요일)

오후부터 추위가 누그러지는 듯 했는데요, 내일은 우산을 챙기셔야겠습니다.
내일 오후에 경남서부부터 비가 시작되겠는데요, 모레 오후까지 예상강수량은 부산을 비롯한
경남 남해안이 최고 40mm,경남 내륙은 최고 20mm 정도입니다.
비가 오면서 부산,경남 대부분 지역에 이어지고 있는 건조주의보는 해제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번 비는 남부에 집중되면서 중부는 건조함이 이어지겠습니다.
기온이 낮은 산지에는 진눈깨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2,3도 정도 높게 시작하면서 아침 추위는 한결 누그러지겠습니다.

낮 기온 역시 오늘과 비슷하거나 더 높아 평년 기온을 웃돌겠습니다.
낮 최고 창원 11도, 거제와 밀양 12도가 예상됩니다.

부산과 김해도 낮 최고 12도, 양산 13도 등으로 평년 기온을 2,3도 정도 웃돌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동부 먼바다를 중심으로 다소 높게 일겠고요, 내일 밤을 기해서는
풍랑주의보가 발효될 가능성이 있겠습니다.

당분간 추위 걱정 없이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겠는데요,
3.1절에는 또 한차례 봄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조문경 리포터
  • 조문경 리포터
  • choregina@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