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경남도 최고제한속도 5030 도입

경남에서도 최고제한 속도를
시속 30km까지 낮추는 ‘안전속도 5030′이 다음달 17일부터 도입됩니다.

일반도로의 차량 제한속도는 지금의 시속 60㎞에서 50㎞ 이하로 낮아지고
주택과 초등학교 주변은 시속 30㎞로 제한됩니다.

경남도와 경찰청은 3개월 동안 유예기간을 거친 뒤 오는 7월부터
과속 단속에 나설 계획입니다.

추종탁 기자
  • 추종탁 기자
  • chuta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