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 사회단체 송전탑갈등 해결 촉구

송전탑 갈등 해결을 위해 밀양지역 31개 사회봉사단체가 발벗고 나섰습니다.

사회단체 대표들은 어제(1)오전 밀양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는 특별보상협의회를 구성해 주민이 원하는 지원대책을 세워달라고 촉구했습니다.

또 밀양시가 원만한 중재역할을 해줄 것과 주민 이외의 외부 단체의 개입을 자제해 달라는 입장도 밝혔습니다.

김동환 기자
  • 김동환 기자
  • onair@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