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 계곡 고립 야영객 17명 구조

어제(1) 오후 5시 쯤 경남 산청군 중산리 일대에 갑자기 내린 국지성 호우로, 계곡물이 불어나야영객 17명이 고립됐습니다.

중산리 일대에 고립됐던 야영객 17명은 출동한 119구조대원에 의해 약 1시간 만에 구조됐습니다.

소방당국은 큰 비에 계곡물이 갑자기 불어날 수 있다며 야영객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