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탈핵정책 ‘김영춘 조건부 수용*박형준 반대’

부산시장 보궐선거를 맞아 탈핵환경단체가 출마후보들의 입장을 확인한 결과,
더불어민주당 김영춘 후보는 일부 수용 의견을 나타냈고,
국민의 힘 박형준 후보는 원자력발전의 필요성을 밝히며 답변을 거부했습니다.

반면 민생당 배준현 후보와 진보당 노정현 후보, 미래당 손상우 후보는
탈핵도시 부산을 위한 탈핵정책 요구안 모두를 수용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김건형 기자
  • 김건형 기자
  • kgh@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