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뉴스아이 날씨 3월 22일(월요일)

(메인)
꽃샘추위로 제법 쌀쌀한 하루가 이어졌습니다. 내일 아침은 오늘보다 더 춥겠는데요. 진주와 거창을 비롯한 경남 내륙 지역에는 영하권 추위가 찾아오겠습니다. 다만 낮부터 봄볕이 들면서 일교차가 최고 20도 가량 나겠습니다. 여기에 부산과 경남남해안에는 내일 오후에 바람도 강하게 붑니다. 아침저녁으로 기온이 급격하게 변하는만큼 얇은 옷을 여러벌 껴 입으셔서 건강 잘 챙기시기 바라겠습니다.

(구름)
내일 황사가 유입되면서 중서부 지역 공기질은 탁한 가운데, 부산경남의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수준 보이겠습니다.

(전국)
전국적으로 맑은 하늘이 드러나겠고 낮 기온 18도 안팎을 웃돌며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서부경남)
내일 아침 최저 기온 남해를 제외하고 대부분 0도 안팎으로 춥습니다. 다만 낮에는 기온이 큰 폭으로 올라 의령은 낮 최고 20도를 기록하겠습니다.

(중부경남)
내일 아침 함안은 영하 2도 거제와 통영은 4도로 출발하는 가운데, 낮동안에는 16도 이상을 웃도는 온화한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부산권)
내일 김해의 낮 최고 기온은 17도로 오늘보다 4도 가량 높겠습니다.

(해상)
동해남부먼바다의 물결은 최고 3미터까지 약간 높게 일겠습니다.

(중기예보)
이번 주중에는 갈수록 기온이 올라 포근한 봄날씨 만끽하실 수 있겠습니다.

김연선 리포터
  • 김연선 리포터
  • heysun@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