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 부산본부,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 대출 연장

한국은행 부산본부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을 9월 말까지 6개월 연장합니다.

이번 지원은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서비스업, 제조업, 농림어업, 건설업 분야의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대상이며, 지원 한도는 업체당 5억원입니다.

김상진 기자
  • 김상진 기자
  • newstar@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