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위드 코로나 시대, 부산 축제 패러다임 전환

부산시가 지난달 유채꽃축제를 시작으로 2021년 ‘위드코로나 시대’에 축제 패러다임을 전환합니다.

부산시는 대규모 관중을 동원하는 기존의 밀집형 축제를 소규모로
분산하거나 온,오프라인을 병행하는 방식으로 바꿔 나갈 계획입니다.

또 쌍방향 소통 등 맞춤형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축제 관련 공연기술업계와
문화예술인 등에게는 다양한 형태의 축제 역량을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합니다.

부산시는 지난 한 달간 열린 낙동강유채꽃 축제를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마무리했습니다.

김성기 기자
  • 김성기 기자
  • skkim@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