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뉴스아이 날씨

이제, 부산 경남 거의 모든지역에 폭염경보가 내려진 상태입니다. 폭염경보라는 것은, "35도이상의 기온이 이틀 이상 지속 될 것"으로 예상될 때, 발효가 됩니다.
즉, 당분간은 35도 안팎의 폭염이 이어진다는 의미겠죠. 폭염경보가 내려진 당분간은, 낮시간대 바깥활동 자제하셔야겠습니다.

내일도 강한햇살이 이어지는 가운데, 일부 내륙지역은 오후 한때 갑작스런 비가 오는 곳도 있겠습니다. 작은 우산 챙겨나가시고요. 한낮으로 부산 33도, 창녕과 밀양 37도로 오늘만큼의 폭염이 예상됩니다.

그럼, 이시각 구름영상입니다.
현재 중부지방은 약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궂은 하늘이 이어지고 있는데요. 내일도 북쪽으로 기압골이 지나면서 중부지방은 흐린날이 이어지겠습니다.

이어서 주간 날씨 알아볼게요.
역시 이번 주간, 비예보는 없는 상탭니다. 대신에 뜨겁고 강한 햇살이 더위를 끌어올리겠는데요. 다음주에도 극심한 폭염이 이어지겠습니다.

다음은 전국날씨입니다.
내일 중부지방 대체로 흐리고 새벽과 낮사이 한 두 차례 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하지만 광주와 대구는 맑은 가운데 36도로 무덥겠습니다.

내일 진주는 오후 한 때 갑작스런 비를 만날 가능성이 있어서 우산 챙겨보시고요. 낮최고 모든 지역 35도를 웃돌 전망입니다.

함안과 창녕, 밀양에도 내일 오후에 비가 스칠 가능성이 있는데요. 하지만 더위를 식히기에는 부족합니다. 한낮기온 37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다음 부산권입니다.

역시 해가 쨍쨍한 날이 이어지겠고요. 낮최고 33도에서 37도분포로 오늘만큼의 폭염이 이어지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최고 2m로 높게 일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날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