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창원박물관 건립 문체부 심의 통과

창원시가 추진중인 경남 최대 공립박물관인 창원박물관 건립이 본격적으로 추진됩니다.

창원시는 어제(11) 창원박물관이문화체육관광부의 ‘공립박물관 설립 타당성 사전평가’를
통과했으며 모두 714억원을 들여 성산구 중앙동에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지어질 예정입니다.

종합 박물관으로 지어질 창원박물관은 특례시의 대표 랜드마크로
오는 2025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