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뉴스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경남농협*무학 농번기 농촌일손돕기

농협과 무학의 임직원 60여명이 농번기지만 코로나19 여파로 일손을 구하기 힘든 경남 합천의 한 마늘농가를 찾아 수확을 거들었습니다.

임직원들은 또 주변 농민들에게 점심식사를 지원하는 한편 생활이 어려운 노후주택의 주거 환경을 개선해주는 활동도 함께 했습니다.

정기형 기자
  • 정기형 기자
  • ki@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