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뉴스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벌금 200만원’ 문준희 합천군수 1심 당선무효형

문준희 합천군수가 1심 재판에서 정치자금법 위반으로 당선무효형인 벌금 200만원, 추징금 1천만원을 선고 받았습니다.

문 군수는 지난 2018년 6.13지방선거를 앞두고 모 건설업자로부터 2차례에 걸쳐 1500만원을 받은 뒤 5백만원을 더해 2천만원을 되돌려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정기형 기자
  • 정기형 기자
  • ki@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