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뉴스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울산]해고 철회·공장 가동.. 대우버스 노사 합의안 ‘타결’

정리해고 철회와 공장 재가동이 핵심인 대우버스 노사의 잠정합의안이 가결돼 매각을 놓고 둘러싼 노사 갈등이 8개월 만에 일단락 됐습니다.

노조는 조합원을 대상으로 한 잠정합의안 찬반 투표 결과 현장 조합원은 232명 가운데 85.78%, 사무 조합원은 119명 가운데 61.34%의 찬성으로 가결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해고 통지를 받은 대우버스 근로자 355명은 8개월만에 업무에 복귀하고 공장도 21일부터 재가동에 들어갑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