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KAI 16억원 이메일 무역 사기…경찰 수사

한국항공우주산업, KAI가 16억원 상당의 이메일 무역 사기를 당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경찰은 KAI 회전익사업부가 지난 5월초 영국 협력업체가 아닌 엉뚱한 계좌번호로 거래대금 약 16억원을 입금했으며, 이 계좌번호는 과거 범죄에 사용됐던 계좌라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영국 거래업체가 해킹을 당한 것으로 보고 수사에 나섰습니다.

정기형 기자
  • 정기형 기자
  • ki@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