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뉴스아이-날씨

이제 조금씩 가을향이 느껴집니다. 오늘 부산지역은 폭염주의보가 해제됐습니다. 뜨거운 여름과 차츰 멀어지고 있는데요. 내일은 또 시원하게 비가 오는 곳도 있겠습니다. 주로 부산과 울산, 남해안지역에 새벽과 낮사이 최고 70mm의 많은 비가 예상되고요. 그 밖의 경남 내륙지역에는 오후 한 두 차례 갑작스런 비가 지날 전망입니다. 피서객들은 각별히 주의하셔야겠습니다.

하지만 내일도 무더위는 이어지겠습니다. 한낮으로 함안은 35도, 그 밖의 내륙지역을 중심으로 33안팎의 폭염이 이어지겠는데요. 비로 인해 습도까지 높아 더 끈적끈적한 하루가 예상됩니다.

그럼, 이시각 구름 영상입니다.
현재 동해안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구름이 끼어있는 상태인데요. 내일 아침 남해안과 내륙지역에는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습니다.

이어서 주간날씨 알아보겠습니다.
금요일인 모레 오전부터 본격적으로 비가 시작되겠습니다. 비는 토요일까지 이어지겠고요. 비로 인해 잠시 더위가 누그러지겠지만, 다음주에는 폭염이 더 이어질 전망입니다.

다음은 전국날씨입니다. 내일 중부지방은 오후부터 강한 비가 시작 될 전망이고요. 남해안 지역은 새벽과 낮사이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한낮으로 서울 32도, 광주 34도로 오늘과 비슷하겠습니다.

서부 경남권, 이른 아침부터 빗줄기가 이어지는 곳이 많겠습니다. 우산 챙겨보시고요. 한낮기온은 대부분 33도 안팎으로 오늘보다 조금 낮겠습니다.

거제와 통영, 창원은 아침부터 가끔 비가 내리겠고요. 그 밖의 중부경남지역은 주로 오후에 빗줄기 이어지겠습니다. 한낮으로 창녕은 35도, 밀양 34도로 오늘만큼 무덥겠습니다.

다음 부산권입니다. 동해안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예상되고요. 내륙지역은 오후에 주로 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낮최고 울산 32도, 양산 33도가 예상됩니다.

바다의 물결은 최고 3m로 남해상에서 높게 일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날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