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말이산고분군에서 국내 첫 ‘봉황장식 금동관’ 발견, 5세기 제작 추정

아라가야 지배층의 집단 무덤으로 알려진 경남 함안군 말이산고분군에서 5세기에 제작한 것으로 보이는 봉황장식 금동관이 나왔습니다.

이번에 확인된 금동관은 전체가 아닌 일부인데 길이 16.4㎝에 높이 8.2㎝로 봉황 두 마리가 대칭 구도를 이루고 있습니다.

국내에서 봉황장식이 대칭을 이루는 삼국시대 금공예품이 발견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추종탁 기자
  • 추종탁 기자
  • chutak@knn.co.kr
  •  
  •  

프로그램:

경남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