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뉴스아이 날씨 7월 7일(수요일)

오늘은 본격적인 여름 더위가 시작된다는 절기 ‘소서’였습니다. 다만 올해는 장마가 늦게 찾아오면서 무더위 대신 호우특보 소식이 이어졌습니다.

(레이더)
레이더 영상을 보시면 장마전선이 시속 60km의 속도로 빠르게 동쪽으로 움직이고 있지만 내일도 부산, 경남은 정체전선의 영향을 받아 비가 내리겠는데요.

(메인)
내일 오전까지 부산, 경남엔 30~80mm 정도의 비가 더 내리겠습니다. 오후에는 비가 집중적으로 내리기보다 경남내륙 지역을 중심으로 산발적으로 소나기가 내렸다 그쳤다 반복하겠습니다. 오늘과 비교하면 비교적 적은 양의 비가 내리겠는데요. 다만 이미 많은 비로 지반이 약해져 적은 양의 비여도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만큼 미리 대비하시는게 좋겠습니다.

(전국)
내일은 전국이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아 오전에 비가 내리다 오후에는 내렸다 그쳤다 반복하겠습니다.

(서부경남)
아침 최저 기온 24도 안팎으로 오늘과 비슷하게 출발하겠습니다. 다만 낮 최고 기온은 오늘보다 2에서 많게는 6도 정도 오르겠는데요. 서부경남 지역 대체로 30도를 기록하겠습니다.

(중부경남)
밀양을 비롯한 중부 내륙 지역은 31도까지 올라서 내일은 오늘보다 더 무덥고 습한 날씨가 계속되겠습니다.

(부산권)
부산은 낮 최고 29도 양산은 32도가 예상됩니다.

(해상)
내일도 전 해상의 물결은 2미터 안팎으로 일겠습니다.

(중기예보)
모레에는 대체로 소강상태를 보이겠는데요. 다만 경남 내륙 지역을 중심으로 갑자기 소나기가 내릴 수 있는만큼 이번주말까지는 우산 잘 소지하시는게 좋겠습니다.

김연선 리포터
  • 김연선 리포터
  • heysun@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