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오후 6시 현재 부산 4단계 첫날, 부산경남 284명 역대 최다

부산이 오늘부터 셧다운 수준인 거리두기 4단계에 들어간 가운데 코로나 19 새 확진자는 부산 149명, 경남 135명 등 모두 284명입니다.

이로써 지난 7일 270명에 이어 부산경남 역대 최다 확진자 수를 기록을 다시 갈아치웠습니다.

무더기 돌파 감염 사례가 나온 기장군 소재 요양병원에서 백신을 맞은 환자 5명이 확진돼 누적 확진자는 56명입니다.

부산진구의 한 주점 ‘청불’에서는 22명이 추가 확진돼 누적 확진자는 84명으로 늘었습니다.

방역당국은 해당 업소를 방문한 1천여명에 대해 진단 검사를 안내했습니다.

경남은 새 확진자가 135명이며 지역별로는 창원 63명, 김해 34명 등입니다.

남창원농협 마트 집단 감염과 관련해 5명이 추가로 확진됐으며 누적 확진자는 54명으로 늘었습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프로그램:

부산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