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프로야구 NC, ‘짜릿한 역전승’

프로야구 NC 다이노스가 애런 알테어의 맹타를 앞세워 SSG 랜더스에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NC는 어제(19) 인천 경기에서 김태군의 역전 스리런 홈런과 두 점 홈런을 포함해 3안타 3타점으로 타선을 이끈 알테어의 맹활약으로 SSG에 8-5로 승리했습니다.

한편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와 키움의 경기는 키움이 2-0으로 앞선 1회말 롯데의 만루상황에서 폭우가 쏟아지면서 노게임이 선언됐습니다.

황범 PD
  • 황범 PD
  • yellowtiger@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