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 민주당 “수칙 위반 시장 방역총책임자에서 물러나야”

박형준 부산시장의 방역수칙 위반 논란이 시의회에서 다시 도마 위에 올랐습니다.

부산시의회 김동일 민주당 원내대표는 오늘(1) 제299회 임시회 교섭단체 대표 연설에서 박 시장은 시민들에게 고통과 희생을 강요해놓고 정작 본인은 방역수칙을 지키지 않았다며 방역 총책임자 자리에서 물러날 것을 촉구했습니다.

이에 박 시장은 제2차 추가경정예산안 제안설명에 앞서 부산 방역책임자로서 방역 수칙을 철저하게 지키지 못한 점, 진심으로 송구하게 생각한다며 고개를 숙였습니다.

김건형 기자
  • 김건형 기자
  • kgh@knn.co.kr
  •  
  •  

프로그램:

부산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