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원안위, 고리 1호기 해체 심사 무기한 연기

원자력안전위원회가 고리원전 1호기 해체 계획과 관련해 적절성 심사를 무기한 연기했습니다.

원자력안전위원회에 따르면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은 고리1호기 최종 해체 계획서에 사용후핵연료 종합관리계획이 들어있지 않았다고 지적했으며, 이에 원안위측은 한수원에 최종 해체 계획서 보완을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