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합병 계약 연말로 또 연장

현대중공업그룹의 대우조선해양 인수·합병 계약기한이 올연말까지로 다시 한번 연장됐습니다.

산업은행과 현대중공업 지주사인 한국조선해양은 대우조선해양 인수 계약 종결기한을 9월30일에서 오는 12월 31일까지 석달더 연장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산업은행은 대우조선해양의 인수합병은 선행조건인 유럽 등 관련국들의 기업결합심사가 늦어져 거래종결이 늦어지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구형모 기자
  • 구형모 기자
  • koohm@knn.co.kr
  •  
  •  

프로그램:

경남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