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형견이 주민 물어 부상, 견주 긴급체포

중형견이 주민 물어 부상, 견주 긴급체포

어제(24) 낮 2시쯤 부산 범천동의 한 골목에서 중형견이 주민 2명을 무는 등 난동을 부렸습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중형견을 포획하고, 견주 A씨를 동물보호법위반 혐의로 긴급체포해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포획된 개는 맹견으로 지정된 5종에는 포함되지 않는 샤페이로 전해졌으며, 경찰은 견주 A씨가 술에 취해 고의로 개를 풀어 주었는지 여부 등도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프로그램:

부산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