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구포동 살인사건 용의자 행방 나흘째 오리무중

부산 구포동 살인사건 용의자 행방 나흘째 오리무중

부산 북부경찰서는 지난 5일 저녁 부산 구포동의 한 식당 인근 골목길에서 40대 남성을 흉기로 찌른뒤 달아난 혐의로 40대 용의자 A씨를 나흘째 추적중입니다.

흉기에 찔린 남성은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졌으며 경찰은 인근 CCTV와 목격자 진술을 토대로 용의자 A씨를 뒤쫓고 있습니다.

박명선 기자
  • 박명선 기자
  • pms@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