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농협&무학 농촌일손돕기와 밥차 지원 인기

경남농협과 (주)무학이 일손 부족에 시달리는 농촌 일손돕기에 나섰습니다.

최재호 무학 회장과 윤해진 경남농협 본부장등 농협과 무학 임직원 등 50여명은 밀양시 산내면을 찾아 얼음골 사과를 수확하는 농민들을 도왔습니다.

두 회사는 ‘농사랑 밥차’도 함께 운영하며 농번기 일손이 부족한 영농현장의 농업인들에게 점심을 제공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추종탁 기자
  • 추종탁 기자
  • chutak@knn.co.kr
  •  
  •  

프로그램:

경남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