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한국남부발전, 취약계층 지원에 2억원 전달

한국남부발전은 부산지역 취약계층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 2억원을 부산시에 전달했습니다.

전달식에는 이승우 남부발전 사장과 최금식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박형준 부산시장이 참석했으며

성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학대아동의 심리치료 지원, 디지털 소외계층에 대한 교육 등에 사용될 예정입니다.

김상진 기자
  • 김상진 기자
  • newstar@knn.co.kr
  •  
  •  

프로그램:

부산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