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산청의약엑스포 인기 몰이

앵커:

지난 6일 개막한 산청세계전통의약엑스포가 인기 몰이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들이 인기를 끌면서 관람객 20만명을 넘어섰습니다.
박철훈기잡니다.

{리포트}

동의보감 발간 4백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열린 산청 세계전통의약엑스포에 관람객들의 발길이 줄을 잇고 있습니다.

휴일을 맞아 특히 가족단위 관람객들이 많았습니다.

가장 인기를 끌고 있는 곳은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

관람객들은 직접 침을 맞는 등 한방 치료 체험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이상천/엑스포 관람객}

한의사가 된 아이들은 직접 한약을 조제하고 어른들은 옛 약방의 주인이 되기도 합니다.

무료로 치료를 해 주는 혜민서에는 하루종일 손님이 끊기질 않습니다.

인기 몰이를 하고 있는 산청의약엑스포는 추석연휴를 맞아 더욱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최구식/산청세계의약엑스포 조직위원장}

산청의약엑스포는 개막 10일만에 관람객 20만명을 돌파했습니다.

조직위측은 다음달 20일 폐막때까지 백 70만명의 관람객이 힐링 여행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KNN 박철훈입니다.

박철훈  
  • 박철훈  
  • pcho@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