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날씨] 절기’소설’ 비 온 뒤 기온 뚝

(메인)
첫 눈이 내린다는 절기 ‘소설’인 오늘은 눈 대신 약한 비가 내렸는데요, 아침에는 대부분 그치겠습니다. 예상강수량은 5mm 미만입니다. 오후부터는 찬 공기가 내려오면서 오히려 아침보다 추워지겠는데요, 찬바람까지 강하게 불면서 체감 기온은 더욱 낮겠습니다. 아침에 춥지 않더라도 퇴근길 염두에 두시고 내일 출근길 따뜻하게 챙겨 입으시기 바랍니다.

(전국)
오늘은 전국이 흐리겠고요, 눈비 소식이 있습니다. 해안과 제주에는 강풍특보가 발효중입니다.

(서부경남)
오늘 아침 기온은 어제보다 훨씬 높게 출발하고 있는데요, 반면 낮 기온은 아침과 비슷한 수준으로 어제보다는 쌀쌀하겠습니다.

(중부경남)
낮 최고 창원과 거제 11도, 밀양 12도 등으로 어제보다 5도에서 9도 정도 낮겠습니다.

(부산권)
부산과 양산도 낮 최고 12도, 김해 11도로 평년 기온을 2도에서 4도 정도 밑돌겠습니다.

(해상예보)
바다의 물결은 먼바다를 중심으로 풍랑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주간날씨)
내일은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면서 경남 서부내륙에는 눈,비 소식이 있는데요, 주 후반에는 기온이 소폭 오르겠습니다.

(항공)
오늘 아침 김해와 사천공항의 기상상황 나쁘진 않지만, 제주 등 곳곳으로 강풍특보가 발효중입니다. 연결편 지연 가능성 염두에 두시기 바랍니다.

조문경 리포터
  • 조문경 리포터
  • choregina@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