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뉴스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경남농업기술원 이전부지 주민들 ‘보상 촉구’

2026년 이전을 목표로 하는 경남도농업기술원을 상대로 진주 이반성면 이전 예정부지 주민들이 현실적인 토지 보상을 요구하는 집회를 열였습니다.

이들은 삶의 터전을 잃게 됐다며 마을 주변 시설 확충과 문화 혜택 지원 등을 요구했습니다.

정기형 기자
  • 정기형 기자
  • ki@knn.co.kr
  •  
  •  

프로그램:

경남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