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뉴스

‘공직선거법 위반’ 서은애 진주시의원 당선무효형

‘공직선거법 위반’ 서은애 진주시의원 당선무효형

창원지법 진주지원 제2형사부는 지난해 8월 선거구 안 동호회 모임에 75만원 정도의 기부행위를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서은애 진주시의원에게 당선무효형인 벌금 150만원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공직선거법을 위반한 것으로 엄한 처벌이 필요하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습니다.

서 의원은 판결에 불복해 항소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정기형 기자
  • 정기형 기자
  • ki@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