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오늘의책]-아처

‘연금술사’ 이후 20년. 파울로 코엘료가 의미 있는 삶을 위한 마음 수련법을 전합니다.

‘아처’ 오늘의 책입니다.

전설적인 궁사 ‘진’이 자신에게 도전장을 낸 이방인과 대결을 펼칩니다.

그리고 그 과정을 지켜보던 소년에게 활쏘기의 기본기를 전수하는데요.

소설은 소박하고 단순한 이야기를 담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저 궁술에 대한 이야기만 늘어놓는 건 아닌데요.

혜안을 가진 독자라면 시처럼 풍부한 은유 속에 담긴 인생의 지혜.

의미 있는 삶을 위한 마음가짐에 대한 메시지를 읽어낼 수 있습니다.

한국어판에는 포르투갈어 원작의 여운과 감동을 더하기 위해 노력했는데요.

‘엄마 마중’으로 유명한 화가 김동성의 그림 스물두 점을 함께 실었습니다.

오늘의 책이었습니다.

이아영 구성작가
  • 이아영 구성작가
  • yyy@knn.co.kr
  •  
  •  

의견쓰기